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TV

구미코서 '2019 국제탄소산업포럼(ICIF)' 19~20일 개최

인사말 하는 장세용 구미시장.(사진제공=구미시청) 경북 구미시는 19~20일 구미코에서 '2019 국제탄소산업포럼'을 개최한다. 미래 산업의 핵심인 탄소산업의 발전방안 마련과 국내외 탄소산업 네트워크 강화를 위해서다. 올해 5회째를 맞이하는 국제탄소산업포럼은 '5G시대의 생활 탄소 소재'란 주제로 해외 초청 연사 특별강연과 국내 탄소 전문가의 탄소산업 발전방안에 대한 컨퍼런스로 나너 진행된다. 부대행사로 탄소산업 발전 간담회, 탄소산업육성을 위한 중소기업 R&D 과제 발굴회 등과 생활밀착형 탄소 제품 체험을 통해 탄소 산업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를 돕는 탄소산업존, 포스터 세션이 운영된다. 19일에는 독일 북부 최대 탄소산업 클러스터인 CFK-Valley의 군나르 메르츠 대표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독일 남부에 위치한 세계적인 탄소복합재 클러스터인 MAI-Carbon Cluster의 스벤 블랭크 상무이사와 프랑스 국립광업통신학교(IMT Lille-Douai) 박정해 교수의 초청강연을 통해 해외 선진 탄소산업 시장의 트렌드를 소개한다. 투어 하는 장세용 구미시장.(사진제공=구미시청) 20일에는 IMT Lille-Douai 박정해 교수의 추가 특별 강연을 시작으로 학술, 기술, 비즈니스 등 국내외 전문가들의 탄소소재 분야 최신 연구 및 기술개발 동향에 대한 내실있는 강연이 준비돼 있다. 도레이첨단소재를 비롯해 다양한 탄소관련 기업과 연구소 25개사가 원사에서 수지, 부품, 완성품까지 탄소산업 Value-Chain을 구현해 탄소산업의 모든 것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탄소산업존을 다채롭게 꾸밀 예정이다. 일반시민들이 생소할 수 있는 탄소 소재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소재활용의 공감대를 확산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글로벌 산학연관 상생협력의 파트너십 구축과 함께 탄소관련 기업들의 질적․양적 성장을 위한 정책의 방향을 집중해 우리나라 탄소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도약의 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참고로 경상북도와 구미시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포럼에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 장세용 구미시장, 지역 국회의원, 도·시의원, 정두환 한국탄소학회장을 비롯해 독일 CFK-Valley 군나르 메르츠 회장, 독일 MAI-Carbon Cluster 스벤 블랭크 상무이사, 프랑스 IMT Lille-Douai 박정해 교수 등 국내외 산학연관 관계자 1500여명이 참석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