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Global 아시아뉴스통신TV

사상구, 부산 최초 공공건설공사 원가공개에 나서

사상구청 전경(사진제공=사상구청) 부산 사상구(구청장 김대근)는 부산시 16개 구·군 가운데 공공 건설공사의 원가를 최초로 공개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상구는 지난해 9월부터 구에서 발주하는 공사에 대해 계약의 투명성과 구민의 알 권리 충족을 위해 계약금액 기준 5억 원 이상 건설공사에 대하여 구 홈페이지에 원가내역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개 대상은 계약금액 662백만원인 치매안심센터(연면적 628㎡, 보건소 증축) 건축공사로 공개내역은 설계내역서와 도급내역서이다. 김대근 구청장은 “공공건설 공사가 투명하게 진행되면 행정기관이 신뢰를 얻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공사 부풀리기가 사전에 차단되어 예산절감에 기여하는 등, 건강하고 투명한 사회로 나아가기 위해서 꼭 필요한 조치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손태석(elroi115@hanmail.net)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