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Global 아시아뉴스통신TV

충북도교육청, 회의ㆍ행사시 일회용품 사용 안한다

충북도교육청./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도교육청이 일회용품 없는 회의·행사를 이번달 중순부터 실시한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이달 초 본청 내 일회용품 사용실태를 파악하고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지침’을 마련해 각 부서에 전달했다. 평소 근무할 때 일회용 음료 컵을 쓰지 말고 개인용 컵, 텀블러를 사용하도록 했다. 회의나 행사를 준비할 때에도 참석자들에게 개인용 컵, 텀블러를 갖고 오도록 안내해줄 것을 요청했다. 예산을 확보해 컵 소독기와 스테인리스 컵을 구입해 정수기에 사용하는 일회용 종이컵도 없애고 우산 빗물 제거기도 설치해 일회용 우산 비닐도 줄일 계획이다. 충주성모학교가 장애학생 취업훈련을 위해 도교육청 내에 운영하는 ‘어울림카페’ 에도 머그컵을 사용해 음료를 판매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외에도 손 씻고 손수건 사용하기, 이면지 활용 등 일상 근무 중 일회용품 줄이기에 적극 노력해 가기로 했다. 도교육청은 부서별 일회용품 줄이기 지킴이를 지정하고 우수 실천 부서는 연말에 시상할 예정이다. 내년부터는 그 실적을 부서 성과관리평가에도 반영한다는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실천운동에 전 직원이 적극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