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카드뉴스 아시아뉴스통신TV

전북, 복지정책 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 2017-09-05 17:12
  • 아시아뉴스통신=박신웅 기자
전북도 로고./아시아뉴스통신DB

전북은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2016년 복지정책계획 시행결과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전북은 1차 서면평가와 2차 우수지자체 대면평가를 거쳐 최종적으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복지정책계획은 지역 주민의 복지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주민의 복지욕구 충족을 위해 지역이 처해있는 복지환경과 활용 가능한 복지자원을 고려하여 지역 실정에 맞는 맞춤형 복지를 실현하기 위한 로드맵 역할을 한다.
 
이와 관련 전북도는 전국 최초로 전라북도 인권센터 내에 장애인인권 전담부서 설치를 통해 장애인 인권침해 우려시설에 대한 직권조사 권한 부여와 장애인 거주시설 방문형 인권상담 및 인권지킴이단을 운영하는 등 장애인 인권침해 예방에 노력했다.
 
또한 산부인과가 없는 농촌취약지역의 임산부에게 산전진찰과 분만 등에 따른 이송교통비를 지원해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증진에 기여했다.
 
특히 전북은 취약계층 중 거동이 불편한 지역주민에게 전화접수를 통해 시장보기 등 각종 일상생활을 지원하는 맞춤형 바로콜 지원 사업을 통해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는 등 다른 지자체와 차별화된 지역 자체사업 운영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 지자체의 영예를 차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