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카드뉴스 아시아뉴스통신TV

울산시, ‘2017년 건강 도시 어워드’ 우수상 쾌거

‘두 바퀴로 함께하는 건강도시 울산 씽씽’ 사업 호평

  • 2017-09-11 10:45
  • 아시아뉴스통신=윤서현 기자
울산시청 광장 정원.(사진출처=울산시 홍보블로그 울산누리)

울산시가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가 주관한 ‘2017년 건강 도시 어워드’ 공동정책 분야에 공모해 ‘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11일 울산시에 따르면 ‘건강도시상’은 정회원 87개 도시를 대상으로 2개 분야(공동정책, 일반) 14개 항목으로 건강도시 환경조성 부합 여부, 사업의 구체성과 지속성, 타부서 협업 정도, 주민 거버넌스 구축 등에 대해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된다.

울산시는 자동차 위주의 교통 처리, 도로 용량 극대화를 벗어나 녹색교통, 인간 중심의 도시 공간 조성 등을 내용으로 하는 ‘두 바퀴로 함께하는 건강 도시 울산 씽씽’이란 주제로 시민들의 건강한 삶에 기여한 점에서 높게 평가받았다.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의 ‘건강 도시 어워드’는 협의회 회원도시의 우수사례를 전파․공유하고 우수도시의 자긍심 부여를 위해 지난해부터 시행되고 있다.

시상은 오는 27일부터 28일까지 충북 제천에서 개최되는 ‘제11회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KHCP) 정기총회 및 컨퍼런스’에서 진행된다.
 
울산시는 시상식에서 포스터 전시와 표창패를 수여할 예정이다.

김행주 울산시 건강정책과장은 “지난해 ‘세계보건기구(WHO) 건강도시연맹(AFHC) 어워드 건강도시발전상’ 수상에 이어 이번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 우수상을 받게 된 것은 시민 주도 건강도시사업 성과를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올해 시민들이 일상생활 속에서 신체활동 증진을 위해 공공건물, 아파트 등에 건강계단 24개소 조성하고,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의 구강건강 불평등 해소를 위한 구강주치의제 도입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