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카드뉴스 아시아뉴스통신TV

홍준표 " 文 정부는 조폭정권" ...정우택, "오만과,독선 ,독주, 총체적 난국"

  • 2017-09-13 14:56
  • 아시아뉴스통신=윤의일 기자
지난 1일 MBC 김장겸 사장 체포영장 발부 관련 자유한국당 긴급최고위원회의에서 홍준표 대표가 발언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DB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3일 문재인 정부를 향해 '조폭정권'이라고 맹비난 하고 나섰다.  홍 대표는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재선의원 연석회의에서 "탄핵을 통해서 정권을 잡은 사람들이 국민 앞에 겸손하게 운영하려 하지 않고, 분풀이 하려는거 보니 정권을 조폭같이 운영한다"고 말했다.

그 사례로 홍 대표는 "KBS노조가 명지대학교에 가서 강규형 이사 사퇴를 촉구하며 모욕을 주겠다 라는 말을 스스럼 없이 하는거 보고 '범죄와의 전쟁' 이라는 영화를 떠올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영화에서 세관원 출신이 깡패를 끼고 법 위에 군림하며 온갖 행패를 부리는 장면이 있는데 그게 연상이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 전신 새누리당을 겨냥, "더불어민주당이 최근 10년을합쳐 방송장악 실태에 대한 국정조사를 요구하고 있는 것과 관련지어 "과거에도 이런 조폭처럼 방송을 장악하려 했는지 국정조사 해봅시다"라고 국정조사에 응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홍 대표는 또 "문재인 정부가 검찰 코드인사를 통해 우리당 의원들을 사정하려고 준비를 해놓았다"며 "또 판결은 법원 코드인사로 마무리 지으려 하고, 그런 식으로 대법원장 인사청문회를 진행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정우택 원내 대표도 문제인 정부는 "겸손하게 나라 운영하지 못하면서, 오만과 독주 독선이 지금 총체적 인사 난국을 이르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문재인정가 4개월 넘었는데 내각 구성 안되고 있다"며. "나홀로 인사 코드 인사로 널리 인재를 구하고 적재적소 배치하려는게 아니라 정권 코드에 맞는 인사를 배치하려는것 아니냐" 며 문제인 정부의 총체적 난국이 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