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카드뉴스 아시아뉴스통신TV

김원규 마산합포구청장, 내년도 본예산 편성 직접 챙겨

  • 2017-09-13 17:23
  •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는 내년도 본예산 편성을 위해 12일김원규 구청장 주재로 간부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 내년도 본예산 편성요구액 1334억원 중 사업예산을 중심으로 부서 간 사업내용이 중복되거나 비슷한 사업은 통폐합 조정하고, 주민건의 사항이나 시장 지시사항 추진을 위한 사업예산이 제대로 반영됐는지를 검토하고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원규 구청장은 “법정경비와 필수경비는 반드시 본예산에 모두 반영해, 추경예산에 또 편성 요구하는 일이 없도록 하라”며 “특히 장기계속 사업 중 부족예산이나 주민숙원 사업 등은 지역 시의원, 국회의원의 협조를 얻어 국∙도비를 최대한 확보해 순조롭게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간부공무원의 적극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내년도 예산편성은 ‘성과 중심의 투명한 건전재정 실현’을 목표로 민선2기 통합시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일자리창출을 위한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추진하는 등 주민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예산편성을 차질 없이 추진하라”고 지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