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카드뉴스 아시아뉴스통신TV

스누퍼, '오사카 야타이 페스티벌 2017' 2년 연속 초청받아…드높은 일본 내 인기

  • 2017-09-14 09:15
  • 아시아뉴스통신=황교덕 기자
(사진출처=위드메이)

보이그룹 스누퍼가 오사카 최대 규모인 '오사카 야타이 페스티벌 2017' 무대에 오른다.

15일  열리는 '야타이 페스티벌'에서 스누퍼는 HALO (헤일로), CLOWN'S CROWN, ROYALcomfort (로얄컴포트) 등 일본 내에서도 유명한 가수들과 함께 오사카의 밤을 화려하게 수놓을 예정이다.

이 페스티벌에서 스누퍼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유성' 외에 다양한 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스누퍼는 작년에 이어 올해 또 한번 '야타이 페스티벌'에 초청돼 일본 내 대세 한류돌로서의 입지를 재확인 했다.

'야타이 페스티벌'은 매년 13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모이는 오사카 최대 규모의 축제로 일본 안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페스티벌이다.

스누퍼의 소속사 위드메이 측은 "오사카 최대 규모인 '야타이 페스티벌' 무대에 작년에 이어 올해도 설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 큰 인기와 뜨거운 관심에 감사하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스누퍼는 일본 프로모션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