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아시아뉴스통신TV] 한국당 부산시장 후보, 경선으로 결정? ‘서병수·박민식·이종혁 3파전’

  • 2018-01-04 17:58
  • 아시아뉴스통신=도남선 기자
 
부산시장에 출마 선언을 한 자유한국당 주자들이 잇달아 경선을 요구하면서, 자유한국당 부산시장 후보가 경선을 통해 결정될 가능성이 점차 커지고 있다. 4일 이종혁 전 최고위원이 부산시장 출마선언을 하면서 기존 가장 유력한 후보로 거론돼 온 서병수 시장에, 박민식 의원, 이종혁 전 최고위원 등 자유한국당 부산시장 후보 구도가 3파전 양상으로 굳어가는 모습이다./아시아뉴스통신=도남선기자, 유지오 인턴

당초 광역자치단체에 전략공천을 하겠다는 홍준표 대표의 선언에도 불구하고 부산시장에 출마 선언을 한 자유한국당 주자들이 잇달아 경선을 요구하면서, 자유한국당 부산시장 후보가 경선을 통해 결정될 가능성이 점차 커지고 있습니다.

오늘(4일) 오전 11시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이종혁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은 부산시장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절박한 마음으로 출마를 선언한다며 운을 뗀 이 전 최고위원은 현재의 부산시장 리더십으로는 ‘필패’라며 자신이 가장 적합한 후보라고 말했습니다.
 
4일 오전 11시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이종혁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은 부산시장 출마를 선언했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최순영 기자

[이종혁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기존 시정의 리더십으로 백전백패. 기존 시장의 리더십으로는 백번을 싸워봐야 진다는 이야깁니다. 이미 부산의 민심이 필패의 경고음을 내고 있습니다. 저 이종혁은 자유한국당의 (부산)시장 후보가 될 것입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에 부산시장 후보 경선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이종혁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자유한국당에 요청합니다. 저는 편안한 길을 원치 않습니다. 상대가 누구라도 당당히 경선을 통해 승리할 것입니다. 공정한 경선규칙을 만들어주시고 경선을 통해 후보를 결정해주실 것을 요청합니다”
 
이종혁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이 4일 부산시장 출마선언 직후 기자들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도남선 기자

부산시장 후보 출마를 준비 중인 박민식 전 의원도 어제(3일) 서병수 시장과 이종혁 전 최고위원에게 “부산시장 시민경선을 공동으로 결의하자”고 제안했습니다.

홍준표 대표가 밀던 안대희 대법관과 장제국 동서대 총장의 불출마 선언, 그리고 홍 대표와 서병수 시장의 화해성 만남 또한 부산시장 공천구도가 ‘경선’쪽으로 가닥이 잡힐 가능성을 더욱 커지게 만들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기존 가장 유력한 후보로 거론돼 온 서병수 시장에, 박민식 의원, 이종혁 전 최고위원이 가세하면서 자유한국당 부산시장 후보 구도가 3파전 양상으로 굳어가는 모습입니다.

아시아뉴스통신 도남선입니다.

[촬영편집] 유지오 인턴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