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카드뉴스 아시아뉴스통신TV

美라스베이거스, 2월 한달 설 분위기 '물씬'

  • 2018-02-01 12:30
  • 아시아뉴스통신=유지현 기자
자료사진.(사진제공=라스베이거스관광청)

미국 라스베이거스관광청은 라스베이거스에서 2월 설 연휴를 기념하는 다양한 행사와 프로모션이 한 달 내내 진행된다고 1일 밝혔다.

아시아 최대 명절 중 하나인 설 연휴를 축하하기 위해 메인 스트립에 위치한 여러 호텔들은 내 외부를 음력 설을 기념하는 다양한 장식물을 설치하고, 용 춤, 전통 공연 퍼레이드 및 아시아 특별 요리 등을 선보이는 여러 가지 이벤트를 선보인다.

벨라지오 호텔은 음력 개의 해를 기념하기 위해 1층의 위치한 ‘컨서버토리 앤 보타니컬 가든’에 개의 충성심과 용맹함을 테마로 한 대형 장식물을 설치했다. 개 장식물은 중국을 상징하는 붉은색과 황금색으로 단장한 꽃과 등불로 화려하게 장식됐으며, 주위에 중국 전통 연못과 초목들을 조화롭게 배치해 동양의 멋을 한껏 살렸다. 본 설 기념 장식은 오는 3월 3일까지 일반인에게 무료로 공개된다.

윈 앤 앙코르 호텔은 음력 설을 기념하고 모든 이의 건강과 번영을 기원하는 뜻이 담긴 말 조각상과 세 마리 개 조각상으로 호텔 입구를 장식했다. 또한, 윈 호텔 1층에 위치한 아트리움에 행운을 의미하는7천 송이의 꽃과 100그루의 나무 장식을 세워 호텔 곳곳에서 음력 설 분위기를 경험할 수 있다.

베네시안 앤 팔라조 호텔은 개의 해를 기념하기 위해 세계 제일의 진기한 개로 기네스북에 오른 ‘차이니즈 샤페이’를 꽃 장식으로 재현해냈다. 차이니즈 샤페이 장식물과 함께 중국식 실크 전등과 부와 행운을 의미하는 역경 동전(I-Ching coins)을 같이 장식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복합 엔터테인먼트 센터 링크 내 위치한 레스토랑은 모든 방문객에게 2월 한 달간 설 명절 특별 메뉴 및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오는 16일 설 당일에는 용 춤과 중국 전통 공연 및 리본 컷팅식, 점등식 등 다양한 기념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 뿐 아니라 설 연휴 기간 동안에 세계 최대 관람차인 하이롤러가 빨간 색과 황금 색의 조명으로 새 단장해 설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킬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