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카드뉴스 아시아뉴스통신TV

인천부평경찰서, 설 연휴 특별교통관리 실시

  • 2018-02-13 11:49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인천부평경찰서(서장 강헌수)는 2.월14일부터 2.월18일까지 설 연휴를 포함한 5일간 인천가족공원․백화점․대형마트 주변 등 교통혼잡 예상지역에 원활한 교통소통을 확보 하고자 특별교통관리를 실시한다.

이번 설에는 작년 27만여명에서 약 4만여명이 늘어난 31만명의 성묘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가족공원에 교통경찰· 교통기동대·모범운전자 등 가용경력 약 40여명을 탄력적으로 배치하여 진입로 주변에 극심한 교통정체를 해소하고, 지난 6일에는 인천시 관계부처와 대책회의를 가져 3만여대의 방문차량에 대한 임시주차장 확보 및 셔틀버스 운행 장소인 제일고등학교와 동암초등학교 주변의 안전요원배치 등 원활한 교통소통이 진행 될 수 있도록 협의해 교통 혼잡을 최소화 하고자 한다.

또한, 고속도로 본선 및 연계 일반도로의 교통관리와 신촌사거리 등 주요 교차로에서의 우회조치, 역·백화점·대형마트 등 혼잡지역에 교통경찰을 배치하여 불법 주·정차 차량 및 고장 차량 등 교통장애요인을 신속제거하여 정체요인을 사전해소 할 방침이다.

부평경찰서 관계자는 “특별교통관리를 실시하여 고향을 방문하는 성묘객들과 주민들이 편안하고 즐거운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교통안전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