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김해시의원 출마, ''신선한 일꾼 '박창열'이 함께 합니다''

  • 2018-02-13 18:38
  • 아시아뉴스통신=김성조 기자
13일 경남 김해시청 프레스센터에서 박창열 현창문화재기술단 대표가 오는 6,13지방선거 더불어민주당 김해시(진영,한림) 라 지역 시의원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사진제공=이민우)

문화재 전문가인 박창열 현창문화재기술단대표가 오는 6,13 지방선거 김해시의원(진영읍,한림면)라 지역 출마를 선언했다.

박창열 대표는 13일 김해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주민만을 바라보며 지역주민의 진정한 대변인이 되겠다는 각오로 시의원 출마를 결심했다''고 배경을 밝혔다.

박 대표는 이날 "'함께하는 박창열' 이라는 슬로건 아래 지역민과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초심을 잃지 않는 박창열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문화재 전문가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생가복원에 참여해 고 노무현 대통령의 따뜻한 격려와 인자함을 보고 정치의 꿈을 키웠다"고 소개했다.

이어 "국정100대 과제중 하나인 가야사 복원사업이 전 국민의 관심을 받고 있는 지금 문화재전문가로서 내고향 김해를 위해 할 수 있는 일들이 많을 것"이라며 "지역민과 함께 발전시켜나가는 김해를 만들고 싶다"는 포부도 밝혔다.

또한 "진영신도시 개발로 인한 구도심과의 부조화의 해결이 절실하다고 강조하며 전통시장 활성화로 상권회복에 주력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많은 축사와 공장의 소음으로 생활환경개선이 시급한 한림지역에 대해 시민들과 머리 맞대고 해결책을 간구 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박창열 현창문화재기술단대표는 한림초,한림중,창원경상고,연세대학교 공학대학원을 졸업하고 나주대학 겸임교수,김포시 문화재위원을 거쳐 대법원 행정처 감정인,한국문화재수리 기술협회 부회장, 서울시 건축위원을 현재 맡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