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증평군 인구 5만시대 연다…증평사랑 주소 갖기 캠페인 추진

  • 2018-02-14 11:20
  •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
증평군청./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 증평군은 14일 군청사거리와 전통시장에서 전입시책을 홍보하는 길거리 홍보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증평사랑 주소갖기 캠페인’을 펼쳤다.

군에 따르면 군은 군에 실질적으로 거주하고 있으나 아직 주소지를 옮기지 않은 주민과 학생의 주소지 이전을 통한 증평 인구 5만시대의 초석을 마련하기 위해  ‘증평사랑 주소갖기 캠페인’은 추진하고 있다.
 
군은 연중 ▶안내문 배부 ▶가두행진 ▶인근 대학과 기업체 대상 협조 공문 발송 ▶방문 홍보 등을 실시해 군에서 시행중인 각종 인구 시책을 적극 알리기로 했다.
 
군이 추진 중인 인구시책은 전입세대 쓰레기 종량제봉투 지원, 전입축하 기념품, 관내시설 이용쿠폰 지급, 관내 소재 대학교 재학생 및 직업군인 전입정착금 지급 등이다.
 
전입정착금은 6개월 이상 거주한 전입 대학생 및 직업군인(군무원)에 대해 증평사랑으뜸상품권(10만원)을 지급하는 것으로 조례공포일로부터 6개월이 되는 오는 5월 3일 이후부터 교부를 시작한다.
 
군 관계자는 “증평군은 2018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평가 농어촌 기초자치단체(82개) 부문 전국 4위, 2017년 군단위 인구 증가율 전국 7위 등 각종 평가에서 살기 좋은 곳으로 인정받고 있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