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경남교육청, 3월14일 ‘파이(π)의 날’ 경남수학문화관 개관

  • 2018-03-14 18:15
  • 아시아뉴스통신=최광열 기자
14일 경남수학문화관 개관식 테이프 커팅식 모습.(사진제공=경남교육청)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이 원주율 3.14를 의미하는 3월14일 파이(π)의 날 CECO 제3전시관과 경남수학문화관에서 대한민국에서 처음으로 여는 수학문화관 개관식과 수학교육컨퍼런스를 가졌다.

‘미래사회! 수학교육에서 꿈을 찾다’란 주제로 열린 이번 경남수학문화관 개관 행사는 경남 도내 학부모∙교육가족, 국회의원, 도의원, 수학 관련 전문가 등 1200여명이 참석했다.

경남수학문화관은 창원중앙중학교(창원시 성산구) 내에 위치한 미래지향적 수학교육 인프라 구축의 허브기관으로, 경남수학교육의 연구∙발전을 도모하고,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수학교육 변화의 견인차 역할을 맡는다.

이날 오전 행사는 홍보영상을 통해 경남수학문화관의 탄생과 설립과정, 미래지향적 비전을 참석자들과 공유했으며, 특히 박종훈 교육감은 강의를 통해 “체험∙탐구 과정 중심의 수학교육과 수학수업혁신이 가져올 타 교과의 변화, 교실혁신을 통해 아이들이 행복한 학교를 조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중장기적으로 수학교육의 질적 성장을 위해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수학교육연구센터를 개소했으며, 수학교육연구센터 자문위원 위촉을 통해 경남을 수학교육 연구의 메카로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훈 경남도교육감(오른쪽) 등이 경남수학문화관 개관식에서 체험탐구관을 둘러보고 있다.(사진제공=경남교육청)

이어 참석자들은 경남수학문화관으로 이동해 체험탐구관, 수학클리닉실, SW교육체험실, 數북카페, 수학어드벤처관을 둘러보며 대형 수학놀이기구체험, 세계의 다양한 수학놀이, 인공지능 매트리킹과의 대결, 화성탈출프로그램 등 경남수학문화관의 다양한 콘텐츠를 탐방해보는 매쓰투어(Math tour)를 체험했다.

오후 행사인 수학교육컨퍼런스에서는 수학교육전문가 2명과 초∙중등교사 300여명이 참석,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수학이 갖는 가치와 미래수학교육을 전망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미래수학 전문가 박형주 총장(아주대학교)은 “미래시민교육의 핵심은 수학의 사유방식이 논리적 추론을 통해 타인을 설득하는 가장 강력한 방식”이라고 언급하며, “이러한 사유방식은 제4차 산업혁명시대에서 새로운 개념과 체계를 설계할 수 있는 수학의 가치를 더욱 돋보이게 할 것”이라고 역설했다.
 
경남수학문학관 전경.(사진제공=경남교육청)

한편 경남수학문화관은 양산, 김해, 밀양, 거제, 진주, 거창 등 6개 지역수학체험센터와 지속적 교류를 통해 수학체험교육 벨트를 구축하고, 역량중심 미래교육 변화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체험 신청은 경남수학문화관 홈페이지(gnmc.gnse.kr/)에서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