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주)한국고용정보 인천장애인선수 36명 고용

  • 2018-04-14 09:50
  • 아시아뉴스통신=조은애 기자
13일 한국고용정보가 인천 남구 문학경기장에서 인천장애인체육회 소속 장애인선수 36명을 고용하는 행사를 열고 있다.(사진제공=인천시장애인체육회)

13일 주식회사 한국고용정보(대표이사 손영득)는 인천 남구 문학경기장에서 인천장애인체육회 소속 장애인선수 36명을 고용하는 행사를 가졌다.

국내 최대의 스포츠마케팅사인 갤럭시아에스엠(대표이사 심우택)과 연계사업으로 ‘장애인선수 추천 및 지도교육’을 통해 근로계약식을
가졌다.

이 날 고용된 장애인 선수 36명은 앞으로 한국고용정보 기업에 소속된 운동선수로 활동하면서 일정한 급여를 받게 된다. 그동안 지원 없이 홀로 훈련을 하던 선수들이 이제는 월급을 받고 안정적으로 운동에 전념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 자리이다.

이 날 36명에 선수를 고용한 한국고용정보는 콜 센터 위탁운영 및 콜센터 ASP 업체로 지난 1998년 외환위기 때 정부와 KBS의 일자리 창출 캠페인에 재능 기부 형식으로 창업된 회사이다.

이 회사는 공공이익에 부합한다는 초심을 이어가며 일자리 창출에 앞서가고 있으며 지난해 705명을 신규 채용 하는 등 2017년 말 기준 총 4107명의 직원 모두가 정규직으로 근무하고 있다.

이 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2017년 일자리 창출 유공 정부포상'으로 대통령 표창과 일·생활 균형 우수기업으로 여성가족부장관 표창, 지역산업진흥 유공으로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수상한 우수기업이다.

시장애인체육회는 장애인선수을 경제적 안정을 주고 훈련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난해 갤럭시아에스엠과 업무협약을 통해 기업체와 선수를 연계 해 주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갤럭시아에스엠은 최민정, 심석희, 추신수, 고진영 등 최고의 스포츠 선수를 보유한 국내 최대 규모의 스포츠 마케팅 매니저먼트사로 장애인 선수를 기업에 추천하고 고용된 선수의 관리까지 책임지는 ‘장애인 운동선수 추천 및 지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선수관리는 선수의 수행력 강화 프로그램 제공, 부상 및 상해 예방 프로그램 제공 등 다양한 사업으로 이루어진다.

한국고용정보 손영득 대표이사는 “장애인고용이라는 사회적 책무를 다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하며 평창 패럴림픽 계기로 높아진 장애인선수들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기를 바란다”는 소감을 밝혔다.

갤럭시아에스엠 심우택 대표는 “지난해부터 시작한 장애인 운동선수 추천 및 지도교육 서비스는 장애인 의무 고용률을 해마다 높아지는 상황에서 장애인 고용의 어려움을 해결해고자 하는 기업의 입장과 구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 운동선수들에게 상호간의 윈-윈 서비스 모델로   주목 받고 있다. 한국고용정보처럼 장애인운동선수 고용을 통해 장애인 의무고용률을 달성하는 것도 하나의 흐름으로 자리 잡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신옥 시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최고의 복지는 일자리이다. 오늘 한국고용정보와 장애인선수들과의 근로계약체결은 장애인선수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획기적인 사건이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