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롯데홈쇼핑, 태국서 중소기업 판로 개척...5100만 달러 수출 상담 성과

스타트업 20개를 비롯한 총 60개 중소기업 참여로, 수출상담 510건, 5100만 달러 실적 

  • 2018-04-16 10:34
  • 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사진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지난 10일과 11일 이틀간 태국 방콕에서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를 주최했다. 중소기업 60개 사를 대상으로 수출 상담회를 진행한 결과 총 5100만 달러(약 545억원)의 수출상담 실적을 기록하며 당초 예상치를 상회했다. 

16일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개척 지원을 위한 롯데홈쇼핑 동반성장 프로젝트인 ‘해외시장개척단’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한국디자인진흥원이 공동 주관으로 참여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6년부터 대만, 인도네시아, 베트남에서 수출 상담회를 진행했다. 

6회째를 맞은 ‘해외시장개척단’ 행사는 참여업체들이 가장 진출하고 싶은 나라로 꼽은 태국에서 처음 진행됐다. 인도차이나 국가 가운데 소비성향이 가장 높은 데다, 한국 상품에 대한 높은 호감도와 구매력, 잠재적 성장성 등도 반영됐다. 

행사 기간 동안 국내 중소기업 40개, 스타트업 20개, 해외 바이어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국내 기업들의 해외 유통 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1대 1 수출 상담회, 상품 입점 노하우 제공, 제품 현지화 컨설팅 등 수출 상담회에 최적화된 환경을 제공했다. 그 결과 수출 상담 510건, 5100만 달러의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당일 현장에서는 지난해 11월부터 한국디자인진흥원과 운영하고 있는 국내 유망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상품화∙사업화 지원)  ‘디자인 이노베이션 랩(Design Innovation Lab)’ 스타트업들의 아이디어 상품들이 높은 호응을 얻었다. 이중 재활용 병을 활용한 블루투스 스피커 제조업체 '이디연'은 현지 바이어로부터 약 30억 원 규모의 수출상담과 함께 현장에서 3000만원의 샘플주문까지 받는 성과를 얻었다. 이외에도 건강기능식품 판매업체 ㈜티지알앤은 75억원 규모의 수출 상담실적을 거둬 주목을 받았다. 

롯데홈쇼핑 전성율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 “이번 ‘브랜드 엑스포’는 롯데홈쇼핑의 사업 진출 여부와 상관 없이 참여기업들의 진출 희망 의사가 높고, 성장 잠재력이 큰 태국에서 처음으로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 해외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 우수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지난 12일 중소기업 상품 수출 지원 공로를 인정 받아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무역협회가 운영하는 ‘전문무역상사’에 선정됐다. 앞서 4일에는 인천항만공사와 중소기업 해외 물류 지원에 관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함으로써 1대1 수출 상담 주선부터 물류 지원까지 ‘원스톱 판로 지원 시스템’을 구축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