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윤시철 울산시의장 사퇴···울주군수 예비후보 등록

윤 의장, "울주를 최고로 만들겠다"

  • 2018-04-16 17:29
  • 아시아뉴스통신=안홍균 기자


윤시철 울산시의장.(사진제공=울산시의회)


윤시철 울산시의장이 16일 의장과 의원직을 사퇴하고 울주군수 예비후보로 등록해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윤 의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어 "울주군은 변방이라는 지역적 열세를 극복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과 관문으로서 역할을 준비하는 길목에 서 있다"며 "경쟁력 있고 깨끗한 후보인 제가 울주를 최고로 만들고자 이번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 후보로 나서기로 했다"고 출마의 뜻을 밝혔다.


그는 이어 "울주군 역사상 처음으로 울산시의장을 역임하며 내 고장의 위상을 높였다고 자부한다"면서 "군민들이 울주군의 정치적 자존심인 저를 지켜주고 힘이 돼 달라"고 호소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