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금산군, 기사천 생태복원사업 본격 추진

환경부 통합·집중형 지원사업 선정, 총 404억 투입,

  • 2018-04-17 11:35
  • 아시아뉴스통신=양근용 기자
금산군청사./아시아뉴스통신DB


금산군이 환경부로부터 봉황천 지류인 기사천 생태복원을 위한 통합․집중형 지원 사업에 최종 선정, 국비 226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

17일 군에 따르면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앞으로 금강수계관리기금까지 포함할 경우 최소 352억 원까지 통합지원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오는 2021년까지 생태하천복원 250억 원, 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 120억 원, 비점오염저감시설 34억 원 등 총 404억 원을 투입, 기사천 생태복원을 통해 녹조발생 최소화에 나서게 된다.

이로써 금강수계 및 대청댐 상수원 보호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전망이다.

기사천은 금강수계 봉황천 중류에 유입되는 지류하천으로 유역 내 가축사육 및 토지에 의한 비점오염원에 의한 오염이 집중돼 있어, 관내 오염물질 배출량이 가장 큰 유역에 해당돼 수질개선 관리계획 수립이 요구돼 왔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금강수계 상류지역인 기사천 개선사업을 통해 하천유입 오염원 예방으로 대청댐 수질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통합집중형 지원사업은 국가에서 오염지류 하천에 대하여 생태하천복원, 비점오염저감시설, 공공하수처리시설 등 다양한 개선수단을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