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용인시, 우리 농축산물 바르게 알기 '원산지 비교 전시회' 개최

17일 토월초에 33개 품목 농축산물 실물 전시

  • 2018-04-17 15:20
  • 아시아뉴스통신=노호근 기자
17일 오전 용인시 토월초등학교 급식실 앞에 마련된 열린 농축산물 원산지 비교 전시 모습.(사진제공=용인시청)

용인시는 17일 수지구 토월초등학교에서 '찾아가는 농축산물 원산지 비교 전시회'를 개최했다.
 
초등학생에게 식재료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제공하고 일상생활에서 건강한 먹거리를 섭취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서다.
 
시는 학생들이 이용하는 급식실 앞에 평소에 많이 소비되면서 수입비중이 높은 쌀, 팥, 소금, 표고버섯, 마늘, 돼지고기 삼겹살 등 총 33가지 품목의 농‧축산물을 국산과 수입산으로 나눠 실물을 전시했다.
 
또 농축산물별 특징과 식별요령에 대한 관심을 높일 수 있도록 OX퀴즈를 진행하고 원산지표시제도 관련 홍보물을 배부했다.
 
손경희 토월초등학교 영양교사는 "전시회에 실물을 전시해 학생들이 평소 먹는 농‧축산물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올바른 정보를 알아가는 좋은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시는 오는 10월까지 둔전제일초등학교, 성지초등학교 등 8개 학교를 돌며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