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경상남도, 경남도민 ‘식품안전지킴이’ 상반기 직무교육 시행

17일 도청 신관 대강당,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600여명 참석

  • 2018-04-17 22:18
  • 아시아뉴스통신=김회경 기자
식품위생 감시원 교육.(사진제공=경상남도)

경상남도가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17일 도청 신관 대강당에서 도민의 ‘식품안전지킴이’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600여명의 감시원을 대상으로 ‘2018년 상반기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직무교육’을 했다.

이번 교육은 2018년 경남도 식품위생 정책방향 설명에 이어 ▲식품관련 법규 해설 ▲식품위생 감시 및 점검 요령 ▲소비자감시원의 우수 활동사례 발표 ▲친절서비스 및 소통 커뮤니케이션 등 현장 대응 능력 향상을 위한 내용으로 진행됐다.

현재 경남도내에는 도 소속 37명, 시·군 소속 598명, 총 635명의 소비자감시원이 업소의 위생상태 점검, 식중독 예방 활동, 학교주변 어린이 먹거리 감시 및 불량식품 근절 홍보와 계몽 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경남도 관계자는 “효율적인 소비자감시원 운영으로 그물망 같은 촘촘한 식품안전망을 구축해 경남도민이 언제 어디서나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위생적인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는 소비자감시원 1만 1201명이 식품위생업소 5만6450개 업소에 대해 관련 공무원과 합동 점검해 453건을 적발한 바 있다.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고발, 영업정지․품목제조정지 등의 행정처분을 했으며, 계도 및 홍보활동도 병행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