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인천시 부평구, 공원 및 상가주변 등 무단방치 자전거 집중 정비

  • 2018-05-14 18:03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인천시 부평구는 공원 및 상가 주변 등 주인 없이 방치된 자전거를 5월 14일부터 18일까지 집중 정비한다.

도심 속 낡고 녹슬어 흉물로 되어버린 방치된 자전거를 집중 정비해 도시 미관 개선은 물론 수거한 자전거를 인천부평지역자활센터에 기증해 저소득층을 위한 재생 자전거 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방치된 자전거는 10일 이상 자진정비 기간을 두고 미정비 시 수거 후 14일간 임시 보관하였다가 처분·기증하게 된다.

한편, 아파트, 빌라, 건물 등 사유지에 방치된 자전거는 정비 대상에서 제외된다.

부평구 자전거 보관대는 현재 105개이며, 2018년 5월 8일 현재 249대를 수거했다.
 

속보

아시아뉴스통신단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