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靑,'드루킹 특검법' 통과에 “국회 알아서 할 일”

  • 2018-05-15 08:54
  • 아시아뉴스통신=전규열 기자
청와대 모습./아시아뉴스통신DB

청와대는 15일 여야가 댓글조작 사건인 ‘드루킹 특검법’ 도입에 합의하면서 경찰의 ‘부실 수사’ 논란을 빚은 드루킹 사건이 특검 손으로 넘어가게 된 것과 관련해 “국회가 알아서 할 일”이라며 여야의 합의를 존중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특검법 통과와 관련해 입장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14일 여야는 드루킹 특검법안과 추가경정예산안을 18일 동시 처리하고, 15일부터 경제ㆍ민생법안 심사 등 의사일정을 진행한다는 내용의 국회 정상화 합의를 발표 했었다.
 
전날 여야 합의에 의해 통과된 특검법안은 ‘드루킹의 인터넷상 불법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된 진상 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으로 명칭을 정했다.

당초 야당인 자유한국당은 ‘대통령 선거’와 ‘김경수’ 등이 포함돼야 한다고 주장했고, 더불어민주당은 “특검법 명칭에 ‘대선’을 넣는 것은 대선 불복을 의미한다”며 반대했으나,여야가 조금씩 양보하면서 극적으로 통과 됐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