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남양주, 몽골 남양주 다산숲 조성

  • 2018-05-16 01:09
  • 아시아뉴스통신=황민호 기자
남양주시(시장 이석우)는 지난 12일 자매도시 몽골 울란바타르시를 방문하여 사막화방지 조림사업 일환으로 추진중인 ‘남양주 다산숲’조성을 위한 식재 행사를 가졌다.
 
14일 남양주시에 따르면, 행사에는 이석우 남양주시장, 바트볼드 울란바타르 시장을 비롯하여 양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울란바타르시 민족공원에서 현판제막식과 기념수 식재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8월 15일 울란바타르시와 ‘남양주 다산숲’ 조성 양해각서 체결에 따른 후속행사로 몽골 국영방송(UBS)에서 직접 취재와 방송을 하는 등 관심을 보였다.
 
이석우 시장은 “몽골의 사막화 방지와 황사피해 예방을 위해 올해부터 시작한 다산숲 조성 사업이 매년 지속적으로 추진되어 몽골의 도시숲 조성 및 사막화 방지에 기여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방문기간(5.11.~5.15.) 동안 양도시 문화교류 활성화 방안 등을 함께 모색했다. 
 

속보

아시아뉴스통신단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