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남양주시, 등산로·공원입구 해충기피제 분사기 설치

  • 2018-05-16 01:16
  • 아시아뉴스통신=황민호 기자
남양주시(시장 이석우)는 모기나 진드기에 물릴 걱정없이 야외활동을 할 수 있도록 관내 주요 등산로 및 공원에 해충 기피제 분사기를 설치했다. 기피제 설치 장소는 백봉산 입구를 비롯한 12개 등산로와 삼패공원, 물의정원 등 총 15곳이다.
 
남양주시는 등산로 입구의 에어건 설치 장소에 해충기피제 분사기를 같이 설치해 등산 시 기피제 분사로 유해해충을 예방하고, 등산 후 에어건 사용으로 신발이나 옷에 붙어있는 먼지나 진드기를 털어낼 수 있도록 조치했다.
 
손잡이를 누르면 기피제가 분사되는 방식으로 얼굴을 제외한 겉옷과 신발 등에 2~3회 정도 뿌리면 3~4시간 동안 모기, 진드기 등의 유해 해충의 접근을 막을 수 있다.
 
모기, 진드기 등 위해 해충에 의한 감염병으로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쯔쯔가무시증이 대표적이다.
 
특히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어 농작업이나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여야 한다.
 
정태식 남양주보건소장은 “야외활동 시 긴 옷을 착용하고 풀밭에 옷을 벋어두거나 눕는 행위는 삼가하고 외출 후 목욕하고 옷 갈아입기 등 예방 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