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보령소방서, ‘석가탄신일' 특별경계근무 돌입

  • 2018-05-17 10:23
  • 아시아뉴스통신=이진영 기자
보령소방서 전경.(사진제공= 보령소방서)

충남 보령소방서는 석가탄신일을 맞아 오는 21일 오후 6시부터 22일까지 화재·구조·구급 등 각종 재난 사고를 예방하고 신속한 현장 대응활동을 위한 ‘2018 석가탄신일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오는 22일 석가탄신일을 맞아 사찰 내부에서 촛불이나 전기․ 가스 등 화기사용 증가와 불특정 다중인파의 운집으로 각종 안전사고 발생 위험성 각종 안전사고의 발생 위험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해 소방공무원 및 의용소방대원 및 소방차량 등을 동원해 특별경계근무 태세를 갖춰 나가기로 했다.

특별경계근무 기간 동안에는 ▲소방관서장 지휘선상 근무를 통한 지휘체계 확립 ▲소방차 진입곤란 사찰에 대한 출동체계 구축 ▲소방인력 및 소방차량 사찰 전진배치 ▲의용소방대 운영을 통한 예방순찰 및 캠페인 활동 등을 통해 현장여건 및 상황을 감안하여 탄력적으로 운영을 할 계획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석가탄신일을 맞아 사찰과 산을 찾는 사람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돼 화재예방과 안전사고 방지에 중점을 두고 신속한 현장대응체계 구축을 통해 특별경계근무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