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권정생 선생 귀천 11주기 '추모의 정' 행사 개최

  • 2018-05-17 14:55
  • 아시아뉴스통신=채봉완 기자
권정생 선생 .(사진제공=안동시청)

권정생어린이문화재단(이사장 박연철)은 17일 경북 안동 일직면에 자리한 권정생동화나라에서 '권정생 선생 귀천 11주기 추모의 정'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유가족과 선생을 그리워하고 그 뜻을 이으려는 사람들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됐다.

1부에는 권정생 선생의 신간 '해룡이', '눈 내리는 여름', '금강산 호랑이' 헌정식과 엄마까투리 작은 뮤지컬 공연이 열렸으며, 제10차 몽실언니 도서지원 약정서 전달식도 함께 열렸다.

올해는 상주시 신봉 어린이센터 등 18곳에 각 100권씩 1800권과 아프리카․아시아 난민교육후원회에 210권 총 2010권을 전달했다.

2부에서는 올해로 9회째를 맞는 권정생 창작기금 수여식이 열렸다.

안동시 관계자는 "선생님의 고귀한 이웃사랑과 어린이 사랑이 실현되고 선생님께서 항상 꿈꾸시고 노력하셨던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가고자 하는 마음을 이 추모의 정 행사를 통해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권정생 선생은 강아지똥, 몽실언니, 엄마까투리 등 불멸의 작품을 남기신 아동문학의 선구자다.

지난 2007년 타계한 권정생 선생의 뜻을 기리기 위해 매년 뜻 깊은 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