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박홍률 목포시장 후보, “수산도시 명성 되찾겠다”

수산식품 수출단지 조성, 국립 김 산업 연구소 유치 등

  • 2018-05-17 12:51
  •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
박홍률 목포시장 예비후보.(사진제공=박홍률 선거사무소)

재선에 도전하는 박홍률 목포시장 예비후보는 17일 수산관련 신설 국가 기관 유치를 통해 수산도시 목포의 명성을 되찾겠다는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박홍률 후보가 지난해 말 유치에 성공한 ‘목포시 수산식품수출단지’ 조성으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수산식품 수출단지 조성이 본격 추진되면서, 수산도시 명성을 회복 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는 해양수산부에서 추진 중인 권역별 거점형 수출가공단지 1호 사업을 이끌어 낸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목포시는 그 동안 원물 또는 단순 가공으로 유통된 지역 수산물을 고부가가치화하기 위해 가공에서부터 유통, 수출에 이르기까지 필요한 시설을 집적해 수산도시로서의 위치를 확립 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

수산식품 수출단지는 대양일반산업단지에 오는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조성되며, 총사업비 981억원(국비 687억원, 지방비 294억원)을 투자해 60여개의 가공공장과 5층 규모의 냉동창고, 창업 및 무역지원센터 등을 갖추게 된다.

이에 따른 생산유발효과 2191억원, 부가가치 창출효과 720억원, 취업유발효과 1402명 등이 예상돼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박홍률 목포시장 예비후보는 지난해 말 목포시 북항에 착공한 친환경수산종합지원단지와 함께 추가로 대통령 공약 사항이었던 국립 김 산업연구소 유치 등이 이뤄지면 수산도시의 명성을 회복 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면 목포시와 목포대양산단은 김을 비롯해 수산물의 생산, 가공, 유통, 수출 전반을 지원함으로써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수산식품산업의 메카로 성장 할 수 있게 됐다.

박홍률 목포시장 예비후보는 “앞으로 항구도시 목포시가 국가 기관 등을 유치해 대한민국 수산도시 1번지가 되도록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 하겠다” 며 “단순 가공에서 유통과 수출을 통한 고부가가치 수산집적화 도시를 건설 하겠다”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