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논산시, 노는 땅 공영주차장 ‘조성’

주차난 해소 및 원활한 차량통행

  • 2018-05-17 15:48
  • 아시아뉴스통신=양근용 기자
논산시 공영주차장 조성 사업부지(사진제공=논산시청)
 
논산시는 개인 소유의 노는 땅(잡종지 및 나대지)을 임대해 공영주차장으로 조성한다고 1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총 사업비 1억원을 들여 17필지 7개소 230면의 주차 공간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1년이내 개발계획이 없는 개인소유 부지를 대상으로 임시 공영주차장 조성 신청을 받아 진행된다.
 
특히, 상가, 원룸, 아파트 등 인구밀집지역(택지개발사업 완료지역)을 중심으로 주차수요가 많은 지역을 우선 선정해 주차난 해소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주민들이 주차난 문제로 고충을 겪고 있으나 주차장 건설비용과 부지 확보 문제 등 현실적으로 어려운 부분이 많다”며, “앞으로 다양한 사업을 통해 주민들이 주차 문제로 불편을 겪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