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전주시, 드림스타트 아이들의 꿈 찾기, 나는 꼬마 예술가!

어린이들을 위한 꼬마 예술가 미술 프로그램 추진

  • 2018-05-17 15:12
  • 아시아뉴스통신=유병철 기자
전주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전주시가 미술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저소득층 아동들의 정서 안정을 돕기로 했다.
 
전주시 드림스타트는 아이들의 꿈 찾기 일환으로 총 8개월 간 완산·덕진 드림스타트센터에서 매주 1회 드림 아동을 대상으로 ‘꼬마 예술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꼬마 예술가’ 프로그램은 지난해 처음 시행된 드림스타트 자체 프로그램으로, 참여 아동들은 다양한 미술 재료를 제공받아 표현법을 배우고 예술 체험을 할 수 있다. 특히, 이 프로그램은 미술심리치료사 자격증을 보유한 드림스타트 사례관리사가 맡아 운영한다.
 
이를 위해, 전주시 드림스타트는 사례관리를 통해 파악한 아동들의 욕구에 따라 평소 미술활동 기회를 갖고 싶어 하거나 정서적 안정 및 집중력이 필요한 아동들에게 우선적으로 프로그램을 안내, 올해 총 10명의 아동들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다양한 기법의 미술활동을 통한 성취감으로 심리적으로 위축됐던 참여아동들의 자아 존중감이 향상되고, 아동의 집중력과 창의성 개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시는 내다보고 있다.
 
신계숙 전주시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꼬마예술가 프로그램을 통해 꿈 많은 어린이들의 창의성을 개발하고 건강한 자아성장과 발달을 증진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전주시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다양한 분야의 서비스를 제공해 미래의 꿈을 키우고 잠재된 소질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