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영월군, 제53회 강원도민체육대회 15~19일 ‘행복한 영월, 도약하는 강원’ 막바지준비

  • 2018-06-08 10:53
  • 아시아뉴스통신=변병호 기자
강원 영월군청.(사진제공=영월군청)

강원 영월군은 오는 15~19일까지 열리는 제53회 강원도민체육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막바지 준비에 한창이다.

군에 따르면 영월군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강원도민체육대회를 체육체전을 넘어 도민 모두가 하나되고 함께 소통하고 교감할 수 있는 화합의 체전으로 이끌 계획이다.

이에 오는 14일 태백산 천제단에서 성화채화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대회 일정에 돌입해 15일 오후 6시 영월 공설운동장에서 열리는 개회식에는 영월군만의 특화된 프로그램인 조선왕실퍼레이드 ‘King of Gangwon’ 행렬과 18개 시ㆍ군 선수단의 합동 퍼레이드가 펼쳐진다.

또 화려한 레이저쇼와 함께 김혜연, 장윤정, B1A4, 윤종신, 여자친구 등 국내 최정상 연예인들의 축하무대가 도민체전의 성공개최에 뜨거운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특히 영월군을 중심으로 8개 시군에서 분산 개최 되는 이번 도민체전은 18개 시·군에서 약 1만여 명이 참가해 영월 공설운동장과 실내체육관 등 8개 시·군 40개 경기장에서 육상, 축구, 테니스 등 총 36개 종목 경기가 치러진다.

또 군은 공설운동장을 비롯한 각 종목별 경기장 개보수와 환경정비를 마무리하고 자원봉사자 배치 및 선수단 손님맞이 준비에 철저를 기하며 차질 없는 대회 개최를 준비하고 있다.

이와 관련 도민체전 기간에 맞추어 지역 대표 문화예술행사인 제17회 동강국제사진제를 사전 오픈해 스포츠와 문화의 융합을 통한 시너지효과도 기대한다.

또 도민체전 기간 동안 드론체험, 박물관 홍보, 지역 농·특산물 홍보부스 등 다양한 행사를 마련할 예정이다.

한편 박선규 영월군수는 "땀과 열정으로 하나 되는 스포츠정신으로 제53회 강원도민체육대회의 성공을 다짐하며 도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