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평창군 대화면, 평창더위사냥축제장에 해바라기 밭 4만주 식재

  • 2018-06-12 13:41
  • 아시아뉴스통신=변병호 기자
평창군 대화면 주민들이 평창더위사냥축제장에 해바라기 밭에 꽃묘를 식재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평창군청)

강원 평창군 대화면 주민들이 힘을 합쳐 평창더위사냥축제장에 꽃묘 4만주를 심고 해바라기 밭을 조성했다고 12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대화면 28개리 마을주민들과 기관·사회단체 회원 등 150여명은 오는 여름 개최되는 더위사냥축제장의 해바라기 포토존 조성을 위해 11일과 12일 축제장과 땀띠공원 사이에 해바라기 꽃묘를 동시에 식재하는 행사를 가졌다.

또 이번에 심은 해바라기는 다음달 초 만개해 축제를 찾은 관광객들을 맞이할 것으로 예상되며 꽃밭 내 조명 설치로 야간까지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마해룡 평창더위사냥축제 위원장은 “평창더위사냥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주민들이 한 마음으로 팔 걷고 나섰다”며“많은 분들이 축제를 찾아 한 여름의 시원함을 즐겨 주시면 큰 보람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김경래 대화면장은 “꽃묘 심기 행사에 적극 참여해주신 기관·사회단체 회원과 주민들께 감사드리며, 해바라기 꽃들이 장관을 이뤄 관광객들에게 행복한 추억을 선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평창더위사냥축제는 여름 휴가 절정기인 다음달 27일부터 8월 5일까지 열흘간 대화면 땀띠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