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심민 임실군수 " 임실군민만 바라보고 가겠다"

  • 2018-06-14 07:01
  • 아시아뉴스통신=김성수 기자
“오늘의 승리는, 오로지 임실군 발전만을 생각하고 계시는 모든 군민들의 승리요, 영광이라 생각합니다”

6.13 지방선거에서 재선에 성공한 심민 전북 임실군수 당선자 소감이다.

심 당선자는 “충절의 고장, 임실 군민답게 결코 흔들림 없이 냉철하신 판단의 결과라 생각한다”며 “무소속으로 더불어민주당의 절대적 우위의 바람을 잠재우고 당선의 영광을 안게해준 군민 여러분의 성원을 결코 잊지 않겠다”고 밝혔다.

심 당선자는 특히 “무소속 후보로 집권 여당인 민주당의 중앙당과 전북도당 차원의 막강한 힘까지 동원하면서 온갖 비방과 중상모략, 허위사실 유포 등 혼탁선거 속에서도 결코 굴하지 않고 선전해 당선됐는데 큰 자부심과 보람을 느끼며 현명하신 군민들의 선택에 더없는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심민 전북 임실군수가 6.13지방선거에서 당선을 확실시 하고 환호하고 있다.(사진제공=캠프)


심 당선자는 “앞으로 군민들의 기대에 결코 실망하시는 일이 없도록 깨끗하고 투명한 행정을 제1의 정치 신념으로 생각하고 임실군의 발전과 미래를 지향하는 창조행정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약속을 다짐했다.

이어 ”그 동안 저와 선의의 경쟁을 해 주신 두 분께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 저의 군정수행에 있어 고향발전을 위한 건전한 충고와 발전적인 정책대안을 부탁드린다”고 주문했다.

심 당선자는 “오늘이 있기까지 많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묵묵히 도와주신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고맙다는 말씀 드린다”며 “민선 6기 군정 노하우를 바탕으로 민선7기에도 소통과 화합의 군정방향을 통해 5대 공약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