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명현관 해남군수 당선자, 해남 현충탑 참배

“군민의 준엄한 명령, 소중히 받들 것“

  • 2018-06-14 14:42
  • 아시아뉴스통신=석정주 기자
제44대 해남군수에 당선된 명현관 당선자가 첫 일정으로 해남 현충탑을 찾아 참배했다. (사진제공=해남군)

제44대 해남군수에 당선된 명현관 당선자가 첫 일정으로 해남 현충탑을 찾아 참배했다.

명 당선자는 “군민 여러분께서 저에게 막중한 소임을 부여해주셨다”며 “깨끗한 군정, 공정한 사회, 소통하는 군수를 바라는 군민여러분의 준엄한 명령, 소중히 받들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선거기간을 통해 많은 군민들의 소망이 무엇인지 알게 됐다며 군민께 약속한 공약이 하나하나 제대로 이행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명 당선자측은 군정의 조기 정상화를 위해 18일부터 군수직 인수위원회를 가동할 계획으로, 취임과 함께 민선 7기 직무개시에 누수가 없도록 군정현황 및 업무파악에 매진해 나가기로 했다.

해남군수 당선증 교부식은 15일 금요일 오전 10시 해남문화예술회관 다목적실에서 개최된다.

한편 14일 9시 현충탑 참배는 윤영일 국회의원을 비롯한 민주평화당 소속 기초의원 당선자들이 함께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