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부산시, 60세 이상 고령층에 60개의 일자리 신규 창출하는 고령친화기업 공모

보건복지부 주관 고령자친화기업 공모하여 5개 기업체 선정하여 국비 9억원 지원

  • 2018-06-14 15:53
  • 아시아뉴스통신=하영국 기자
보건복지부 공모 2017년 고령자친화기업에 선정된 우암시니어클럽이 운영하는 ‘할머니손맛도시락 사업단’(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는 60세 이상 고령층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보건복지부 주관 고령자친화기업 공모에서 5개 기업체가 선정되어 국비 9억 원을 지원받아 60명의 일자리를 신규로 창출한다고 밝혔다. 

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노인의 연륜과 능력을 활용하여 민간영역에서 경쟁력을 갖추고 지속적으로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기업을 발굴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된 부산시 주요사업으로는 ▲(주)락피쉬의 '고등어제품 생산', ▲(주)케이푸드아이엔지의 '식용 꽃차 제조', ▲(주)청송종합식품의 '단체급식용 농산물 전처리', ▲부산동구노인복지관의 '카페 및 체험사업', ▲부산FC협동조합의 '축구 경기 영상 촬영 및 분석' 등이다.
 
선정된 기업체는 1~3억원씩 총 9억원의 국비를 지원받고 제품개발 및 인증, 판로개척, 세무·노무·법무 등 경영지원도 받을 수 있게 된다.
 
시는 해당 업체들의 고령자친화기업 설립 지원을 위해 작년 10월부터 노인일자리 시장형 사업 중 민간 기업으로 전환하였을 경우 사업전망이 밝은 사업단을 발굴하였다. 시니어클럽의 거래업체 중 추가 일자리창출이 가능한 업체를 물색하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지역본부와 컨설팅을 받게 하는 등의 노력을 한 결과 당초 4개 기업선정 목표를 초과달성하였다.
 
또한 오는 7월까지 고령자친화기업 설립이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으로 지원하며, 향후 사업 확산 가능성이 높은 사업은 좋은 노인일자리 창출 확대를 위해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해 나갈 예정이다.
 
신창호 부산시 사회복지국장은 “재정지원일자리 확충과 동시에 지속가능한 민간영역의 고령층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한 결과 이번 성과를 거둘 수 있었으며 앞으로 고령화가 더욱 가속화되는 만큼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여 일하는 복지, 생산적 복지가 이루어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oxsan7247@daum.net 하영국 기자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