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롯데홈쇼핑, ‘정보보호의 날’ 맞아 정보보호 캠페인 진행

-롯데홈쇼핑 본사서 이완신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 대상 정보보호 특강 진행

  • 2018-07-11 16:06
  • 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정보보호의 날 맞아 진행된 정보보호 캠페인./사진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11일 정부가 지정한 정보보호의 날(매년 7월 둘째주 수요일)을 맞아 임직원, 고객, 파트너사를 대상으로 정보보호에 대한 의식을 고취코자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한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대국민 정보보호 캠페인’의 일환으로, 임직원의 정보보호 의식 함양을 위해 정기 보안 교육을 비롯한 외부 전문가 초청 특강을 진행한다. 또한 고객, 파트너사를 대상으로는 정보보호 실천 캠페인을 시행한다. 

먼저, 이날 서울 양평동 롯데홈쇼핑 본사에서 이완신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정보보호 전문가인 정태명 한국CPO포럼 회장을 초청 ‘4차 산업혁명, 우리는 안전한가?’라는 주제의 특강을 진행했다. 개인정보와 가장 밀접하게 연관돼 있는 홈쇼핑 사업의 특성을 고려해 임직원들에게 정보보호에 대한 중요성, 보안방법 등을 함께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외에도 고객과 파트너사의 정보보호 의식 함양을 위해 7월 한 달간 ‘롯데홈쇼핑과 함께하는 전국민 정보보호 실천 캠페인’을 실시한다. 자사 온라인몰인 ‘롯데아이몰’을 통해 ‘정품 프로그램 사용하기’, ‘백신프로그램 실행하기’, ‘최신 OS 업데이트’ 등 총 8가지의 정보보호 실천수칙을 안내한다. 파트너사에게는 별도로 메일과 게시판을 통해 관련 수칙들을 공유한다.   

롯데홈쇼핑 정보보호최고책임자(CISO) 오갑렬 상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접어들면서 개인정보 유출 위험은 더욱 높아지고, 해킹 기술 또한 진화하고 있다" 며 "앞으로 내부 직원, 고객, 파트너사들이 정보보호의 중요성을 습득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보보호 활동을 전개하고, 관련 시스템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파트너사의 정보보호 수준을 높이기 위해 전담인력이 직접 파트너사를 방문해 정보보호 컨설팅과 교육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2012년에는 정부 공인 인증인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PIMS)를 업계 최초로 획득했다. 임직원을 대상으로는 매월 초 자체적으로 정보보호의 날을 지정해 사무보안, PC보안, 개인정보보호 등 정보보호 캠페인을 시행하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