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시애틀 최대 음악축제 '범버슈트' 열린다

  • 2018-07-11 16:59
  • 아시아뉴스통신=유지현 기자
제48회 범버슈트 축제가 시애틀에서 열린다.(사진제공=시애틀관광청)

미국 시애틀관광청은 북미 최대 음악 축제 중 하나인 ‘범버슈트(Bumbershoot)’가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3일간 시애틀 센터에서 열린다고 11일 밝혔다.

우산이라는 뜻의 범버슈트는 자주 비가 오는 시애틀의 특징적인 날씨를 상징함과 동시에 모든 장르의 음악을 아우른다는 뜻을 담고 있다.

올해로 48회째를 맞는 본 축제는 록, 발라드, 힙합 등 다양한 음악 장르의 대표 뮤지션 총 100여 팀이 참가한다. 특히, 미국 출신의 DJ 듀오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 세계적인 래퍼 릴 웨인(Lil Wayne) 및 시애틀 출신의 밴드 플릿 폭시스(Fleet Foxes) 등이 참여해 더욱 화려해진 라인업으로 음악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축제 기간 동안 시애틀 센터 광장에서 여러 가지 부대 행사가 진행된다. 참가자들이 요가 체험을 할 수 있는 범버슈트의 전통 프로그램 ‘요가슈트(Yogashoot)’를 포함, 시애틀 유명 셰프 댄 부게(Dan Bugge)가 시애틀 인기 레스토랑들과 함께 협업해 다양한 요리를 선보이는 ‘비-잇츠(B-EATS)’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