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대전시, 광역BRT 1001번 노선 증차

개통 이후 지속적인 이용객 증가로 4대 증차

  • 2018-07-12 10:24
  • 아시아뉴스통신=강민식 기자
대전~오송 BRT.(사진제공=대전시청)

대전시는 대전역 ~ 오송역을 운행하는 광역BRT(1001번 노선)를 12일부터 기존 14대에서 18대로 증차 운행한다.
 
이는 2017년 2월 해당 노선 이용객 증가로 기존 11대에서 14대로 3대 증차했음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이용객 증가로 2017년 대비 이용객이 52.3% 증가해 주요 정류장 미 탑승 사례가 발생하는 등 시민들의 불편이 가중된 데 따른 조치다.

시는 이번 증차로 배차간격을 기존 15분에서 13분으로 축소해 시민들에게 보다 편리한 BRT 이용환경을 제공하기로 했다.
 
또한 그동안 장거리 운행에 따른 운수종사자 피로도와 교통사고 위험성을 개선하기 위해 시민의 불편이 최소화되는 범위 내에서 대당 운행횟수를 5.5회(왕복)에서 5.25회로 조정키로 했다.

이병응 버스정책과장은 “세종시의 시세와 기능이 확대되면서 대전과 세종 시민들의 교통서비스 확대 요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