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승무원 출신 명혜리 교수 ‘서비스교육(CS) 이미지 메이킹 강연’ 기업에서 강연

  • 2018-07-12 13:23
  • 아시아뉴스통신=진정연 기자
강연을 진행하고 있는 명혜리 교수(사진출처=권영찬닷컴)

최근 한국직업방송tv를 비롯해서 다양한 방송활동과 함께 대학교와 기업에서 스타강사로 사랑을 받고 있는 승무원 출신 명혜리 교수가 최근 여의도에 위치한 KT컨벤션웨딩홀에서 한 보험회사 영업인들을 대상으로 ‘서비스교육(CS교육)과 이미지 메이킹’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하며 큰 박수를 받았다.
 
명혜리 교수는 현재 권영찬닷컴 소속으로 활동하며 대기업과 공기업 등 다양한 현장에서 ‘사람의 마음을 얻는 이미지와 서비스’, ‘당신의 이미지가 회사를 웃게 만든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또, 대학에서는 ‘취업을 위한 이미지 메이킹 스킬’, ‘승무원이 되기 위한 취업준비 노하우’에 대한 강연을 진행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이날 진행된 강연에서 명교수는 ‘사람의 마음을 얻는 이미지와 서비스가 어떻게 회사의 이미지에 영향’을 미치는지 설명하였다. 대한항공에서 11년간 승무원으로 근무한 명교수는 부사무장으로 근무하면서 다양한 고객을 서비스하면서 많은 경험을 했다고 전했다.
 
다양한 고객에 대한 서비스는 다양한 서비스 응대에 대한 매뉴얼을 만들 수 있으면서, 각 노선에 따른 고객의 성향과 서비스 스타일도 조금씩 차이가 날때도 있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무려 14시간을 함께 비행하면서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 고객을 대면하고 응대해야 했던 수많은 사례는 지금의 명교수에게 소중한 자산이라고 전했다.
 
처음에는 웃으며 호의적이었던 고객도 장시간 좁은 공간에 있다 보면 답답해하는데 이런 상황을 응대하는 것은 비교적 힘든 일이 아니라며, 갑자기 환자가 발생하거나 안전상의 위험한 일도 담담하고 유연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설명하였다.
 
진정한 서비스는 내 입장이 아닌 고객의 입장이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심한 난기류를 만나 탑재된 물건이 자신의 발등에 떨어져 골절이 되었을 때에도 ‘오히려 고객이 다치지 않아서 얼마나 다행인지 몰랐다’라고 생각하며 도착 후 전 승객을 하기 안내하고 입국하여 병원에서 치료받아 입원 후 치료받기까지 6개월을 비행하지 못했던 이야기도 털어놓았다.
 
명교수는 이번 강연에서 호감이 가는 인상과 표정, 컴플레인 고객을 내편으로 만드는 서비스 대화법과 진심이 담긴 대화법 노하우도 전했다. 현장에서의 경험에서 나온 고객만족 경영을 위한 강연은 큰 박수를 받았다.
 
단순하게 고객 서비스에 대한 태도와 얼굴 표정에만 국한시키지 말고 눈빛과 진정성 있는 화법, 서비스 제공자의 성향 파악이 중요하다고 명혜리 교수는 강조했다. 나 자신이 완전무장 되어있지 않으면 감정노동으로 끝날 뿐만 아니라 쉽게 매너리즘에 빠질 수 있음을 경고했다.
 
명혜리 교수는 대한항공에서 11년 넘게 승무원으로 근무하며, 부사무장을 역임했으며, 동원대학교 호텔외식경영학과에서 ‘고객서비스 실무관리’ 강의를 진행하였으며, 현재는 부천대학교에서 ‘인성과 서비스’에 대한 내용을 강의하고 있다.
 
세종대학교 관광대학원 호텔관광경영학과에서 여행 항공경영 석사 학위를 받음 명 교수는, 석사 논문으로는 ‘객실 승무원의 직무특성이 마음 챙김과 직무소진에 미치는 영향’으로 서비스 관련 기업과 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현재 세종대학교에서 일반대학원 관광경영학과 박사 과정중인 명교수는 서비스로 인한 감정소진에 안타까움을 느껴 사람의 심리와 마음상태에 대한 근본적 접근의 필요성을 느껴 이에 대한 논문 진행하고 있다.
 
명 교수는 대한항공에서 부사무장을 맡으며, 11년간 쌓은 비행의 내공을 통해 얻은 ‘현장의 웃음의 마력’에 대한 이미지 메이킹 강연을 대학과 기업, 공기업에서 진행하고 있다.
 
특히, 11년간 승무원의 생활을 통해 얻은 ‘자연스러운 웃음’은 그녀를 교수로 강사로 돋보이게 하며, 한국직업방송TV ‘청산유스’에서 이미지 메이킹 강연을 진행하며 현재는 다양한 행사의 MC도 맡고 있다.
 
명혜리 교수는 최근 다양한 방송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축구선수 정대세의 아내인 명서현의 친 언니로 알려져 있다. 명서현씨는 한 방송에서 “승무원을 하고 있는 혜리 언니를 보고 승무원을 하게 되었다.”고 소개한바 있다. 명 교수는 승무원 시절 명서현씨와 대한항공 자매 승무원으로도 주목을 받은바 있다.
 
한편, 얼짱 강사로 통하는 명혜리 교수는 현재 권영찬닷컴 소속 강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다양한 기업과 공기업에서 ‘이미지 메이킹과 CS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권영찬닷컴에는 대한항공 사무장 출신인 승무원 박사 1호 출신인 백석대학교 이향정 교수, 삼성에버랜드 출신 김예진 강사도 소속으로 활동하며, 대기업에서 이미지 메이킹과 CS강연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