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평택항만公, 해운물류업계 초청 평택항 설명회 가져

12일 물류산업진흥재단과 평택항 홍보관에서… 해운 물류업계 실무진 초청해

  • 2018-07-12 15:17
  • 아시아뉴스통신=이석구 기자
12일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사장 황태현)는 물류산업진흥재단과 평택항 홍보관에서 해운 물류업계 실무진을 초청해 평택항 현장 설명회를 개최했다.(사진제공=평택항만공사)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사장 황태현)는 12일 물류산업진흥재단과 평택항 홍보관에서 해운 물류업계 실무진을 초청해 평택항 현장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해운물류업계 실무진을 대상으로 평택항의 물류 경쟁력을 알리고 신설된 화주인센티브와 도내 중소수출기업 물류지원 사업 등 기업 지원 정책을 적극 홍보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날 해운물류업계 방문단은 평택항 홍보관 견학 후 항만안내선에 승선해 평택항 물류 경쟁력과 운영현황, 기업지원 서비스, 향후 개발계획에 관한 브리핑을 청취한 뒤 부두시설 전반을 둘러봤다.
 
이 자리에 참석한 물류기업 관계자는 “중국과 동남아 등 다양한 정기노선을 통해 신속한 수출입 처리가 가능한 점, 저렴한 내륙운송비 등 평택항의 물류경쟁력을 고려해 평택항을 신규 이용하고자 하는 기업이 많다”며 “신설된 물류지원 정책이 지속 운영될 수 있다면 평택항을 이용하는 기업들은 더욱 증가할 것”이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평택항만공사는 설명회를 마친 뒤 이날 참석한 해운 물류업계 관계자들과 기업 물류지원 정책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황태현 평택항만공사 사장은 “평택항은 수도권과 중부권을 배후에 둔 교통의 중심에 자리해 운송비용과 시간을 대폭 절감해 타 항만대비 30% 이상의 물류비 절감효과가 있다”며 또한 “신설.확대된 인센티브 정책 및 도내 중소수출기업 물류지원사업은 기업의 물류 경쟁력을 한층 강화시키고 궁극적으로 국가 및 지역경제 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설명회에는 가나물류시스템, ㈜아림항공해운, ㈜유엘에스, 천일물류(주), 현대모비스, 홈플러스 등 기업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