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화성시, 3.1운동 100주년 추진위 시민대표 모집

25일까지 참가신청, 시민, 관내 직장인, 중·고등학생, 대학생 누구나 가능

  • 2018-07-12 17:41
  • 아시아뉴스통신=한기만 기자
경기 화성시가 오는 2019년 3.1운동 및 4.15제암·고주리 학살사건 100주년을 앞두고 화성지역 독립운동의 가치를 알리고자 시민과 독립운동가 후손 등으로 구성된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구성에 나섰다.

추진위원회는 100주년의 의미를 담아 시장을 포함한 공동위원장, 역사·문화·건축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자문단, 관내 독립운동가 후손, 역사 및 교육 전문가, 지역 대표, 일반 시민 등 100명으로 구성된다.

이 중 일반 시민으로 구성되는 '시민평화전파위원회'는 총 31명으로 공개모집한다.

시민평화전파위원회는 화성 시민 또는 관내 소재 사업장 근로자, 중·고등학생, 대학생이면 지원 가능하며, 신청은 오는 25일까지 화성시 문화유산과로 방문 또는 우편, 이메일(hyein815@korea.kr)로 하면 된다.

본격적인 발대식 및 활동은 8월에 시작되며 100주년 기념사업에 대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행사 진행 및 홍보활동 등을 수행하게 된다.

홍노미 문화유산과장은 "순국선열들의 희생을 기리고 화성3.1운동의 가치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속보

아시아뉴스통신단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