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포천시, 암 검진 야간 콜센터 운영...9월 2일 까지

  • 2018-08-06 13:43
  • 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포천시청./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경기 포천시가 국가암검진 홍보를 통해 암검진 수검률을 높이고 조기발견을 통한 조기 치료를 위해 9월까지 2개월간 암 검진 야간 콜센터를 운영한다.

6일 시에 따르면 건강사업과장을 단장으로 한 진료검진팀 10여명은 낮에 전화를 받지 못하는 직장인 등 미검진 대상자에게 야간에 전화를 독려하고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적극적인 암검진 홍보를 펼친다는 계획이다.

5대암 무료 검진대상자는 의료수급권자와 건강보험 하위 50% 주민(보험료 부과기준이 직장 8만9000원, 지역 9만4000원 이하)으로 올해는 짝수년도 출생자가 검진대상이다. 

암 종별 대상자는 ▲자궁경부암 만 20세 이상 여성 ▲유방암 만 40세 이상 여성 ▲위암 만 40세 이상 남녀 ▲대장암 만 50세이상 남녀  단, 대장암(분변검사)은 검진주기가 1년으로 홀수 짝수년도 상관없이 만 50세 이상 남녀는 매년 검진 대상이다.

강효진 건강사업과장은 “국가암 무료검진 대상자는 검진 후 5대암 확진 시 대상여부 확인 후 암치료비를 최대 3년간 600만원까지 지원 제도가 있으나 미수검 시에는 치료비를 지원 받지 못하므로 지역주민의 검진 편의를 위해 대변검사가 필수인 대장암 검사를 위한 채변통도 보건지소에 비치해 놓았으니 휴가기간 암검진 지정병원에서 암검진을 꼭 받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