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양주시, 8월 월례조회...현안사례 전직원 공유

  • 2018-08-08 13:16
  • 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양주시 8월 월례조회./사진제공=양주시

이성호 경기 양주시장은 8일 시청 대회의실서 간부공무원 및 직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8월 월례조회를 가졌다.

조회에 앞서 최근 행정안전부 주관 ‘국민이 체감하는 지방규제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인 대통령상과 2억원의 상금을 수상한 마전동 일대 261만㎡ 규모의 군사시설보호구역 해제 사례를 김창우 관군협력팀장이 발표자로 나서 전 직원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조회는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조민형 도시발전과장, 이영일 주무관의 공무원헌장 낭독, 시정발전 유공시민 등에 대한 표창, 훈시, 시민의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했다.

이 시장은 "연일 계속되는 폭염과 강원일부지역의 예상치 못한 기록적인 폭우 등 자연재해로 인한 시민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대비에 철저를 기해달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이 시장은 "현재 정기인사를 추진중인데 과감한 발탁인사와 함께 여성공무원에 대한 평등한 기회 부여 등 조직 내 성 평등 실현을 위한 균형인사를 단행할 계획"이라며 "어느 자리에서든 맡은 바 업무추진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경기도 31개 시․군중 전체 2위, 그룹 내 1위를 달성했던 시군종합평가의 마감이 2달여로 다가왔다"며 "좋은 평가를 통해 양주시의 행정력이 우수하다는 대외적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 줄 것"을 강조했다.

이 시장은 끝으로 "제2회 추가경정예산 편성 시 긴급을 요하는 주요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과 민생 관련 예산이 확보 될 수 있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