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이은권 의원, 효문화 뿌리마을 조성사업 국비확보 총력

  • 2018-08-09 16:51
  •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
 이은권 국회의원./아시아뉴스통신 DB

자유한국당 이은권 국회의원(대전 중구)이 ‘효문화 뿌리마을 조성사업’의 국비확보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9일 밝혔다.
 
‘효문화 뿌리마을 조성 사업’은 대전 중구 사정동 산65-3 일원에 총사업비 322억 원(국비 128억원, 시비 64억원, 구비 130억원)을 투입해 총면적 36만1459㎡(약 10만9000평)의 규모로 제2뿌리공원, 유스호스텔, 가족놀이터, 수변산책로 등을 2021년까지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은권 의원은 ‘효문화 뿌리마을 조성사업’의 국비확보를 위해 김동연 기획재정부장관과 기획재정부 예산실장, 지역예산과장 등에 대전이 2000년 이후 정부주도 9개 광역권 관광개발사업에서 제외되는 등 지역 관광인프라 구축이 매우 열악한 실정임을 강조하며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하고, 설계비 등 국비가 적시에 반영되어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이 의원은 “사업 추진을 통한 지역의 발전을 위해서는 국비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효문화 뿌리마을 조성사업은 문체부 충청유교문화권 거점사업으로 선정되었음에도 국비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국회 의결을 거쳐 예산이 최종 확정돼 정부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중앙부처에 사업의 타당성을 설명하고 전략적으로 대응해 국비확보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