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한예슬, 지인들이 말한 실제 성격은? "예쁜 척과는 거리가 멀다"

  • 2018-08-09 19:36
  • 아시아뉴스통신=황규찬 기자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의 미담이 터졌다.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97회에서는 한예슬의 댄스 선생님 박지우가 출연했다.

이날 박지우는 “한예슬이 자신에게 연애 상담을 한다. 항상 반려자를 고민한다”라며 친분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한예슬 성격에 대해 "평소 성격이 털털하다"며 "예쁜 척과는 거리가 멀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상민 "한예슬은 사과 '투 머치'다(과하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상민은 같은 아파트에 살던 한예슬이 어느 날 내 차를 긁었다고 밝히며, 자고 있는데 인터폰으로 계속 사과를 해야 한다는 연락을 해서 거절했다고 말했다.

이상민이 계속 면대 면 사과를 거절하자, 한예슬은 이상민의 집 앞에 장문의 편지와 꽃을 두고 갔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박지우는 이어 "한 번은 한예슬 매니저한테 연락이 왔다"며 "레슨을 한 번 더 했다고 결제한다더라"고 한예슬의 미담을 덧붙였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