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제14호 태풍 '야기' 북상…13일 제주 간접영향

"태풍 위치 유동적으로 예상 진로 지켜봐야"

  • 2018-08-09 18:03
  • 아시아뉴스통신=주철인 기자
제14호 태풍 '야기(YAGI)' 진로도.(사진제공=기상청)

9일 기상청과 국가태풍센터에 따르면 제14호 태풍 '야기(YAGI)'가 북상하면서 제주도가 오는 13일 오전 태풍의 간접영향권에 들 전망이다
 
현재 태풍 야기는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860㎞ 부근 해상에서 시속 18㎞로 북서진하고 있으며 중심기압 994hpa(헥토파스칼), 강풍반경 270㎞의 약한 소형 태풍으로 분류되고 있다.
 
기상청은 이 태풍이 13일 오전 9시 서귀포 서쪽 약 360㎞ 부근 해상을 거쳐 14일 오전 9시 백령도 서남서쪽 약 300㎞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기상청은 4~5일 후 태풍 위치가 유동적일 수 있어 기상정보에 유의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국가태풍센터 관계자는 "현재 경로대로 라면 제주에는 13일 오전 3시부터 9시 사이 태풍 간접 영향이 미칠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11일쯤 태풍이 발달하는 경향이 나타날 것으로 보여 향후 실효성 있는 진로를 지켜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