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화순시네마, “무더위 속 가족과 함께 행복 충전”

  • 2018-08-10 15:17
  • 아시아뉴스통신=조용호 기자
화순시네마 영화관 내부 관객.(사진제공=화순군청)

기록적인 폭염 속에서도 냉방시설과 매점 등이 있고 저렴하게 최신 영화를 볼 수 있는 “화순시네마”가 연일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작은영화관 중에서 최고의 시설과 장비를 갖추고 지난 2월에 개관한 화순시네마는 7월에 이미 관람객 3만명을 돌파하였으며, 요즘은 평일에도 500여명이 관람객이 늦은 시간까지 매일 찾고 있다고 한다.

여름방학을 맞이한 학생들을 비롯하여 휴가철 가족과 함께 찾아 시원한 영화관에서 더위와 함께 스트레스를 날릴 수 있는 화순의 여름 명소로 자리를 잡았다.

화순군에서 위탁운영 중인 작은영화관(관장 전석) 관계자는 “군민회관 리모델링 공사중이지만 최신영화와 편의시설, 무더위 속에서 광주영화관까지 가지 않아도 되는 편리함으로 군민에게 사랑받고 있는 것 같다“면서 최선의 서비스로 고객을 맞이하겠다고 한다.

군민회관 리모델링 공사가 10월중에 완공되면 또 하나의 화순 자랑거리가 생기고, 국화향연 축제때에는 리모델링된 군민회관과 작은영화관이 또 하나의 볼거리로 자리매김 할 것 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