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울산시, 제73주년 광복절 ‘태극기 달기 운동’ 추진

구·군별 태극기 달기 시범아파트 선정해 게양 홍보

  • 2018-08-10 16:45
  • 아시아뉴스통신=윤서현 기자
태극기 사진.(사진출처=울산시 홍보블로그 울산누리)

울산시가 제73주년 광복절을 맞아 대한민국의 국권 회복을 경축하고, 나라 사랑하는 마음을 드높여 시민의 역량을 하나로 결집하기 위해 각 가정에 ‘태극기 달기 운동’을 적극 추진한다.

10일 울산시에 따르면 문수로 등 울산 주요 도로변과 시청 울타리에 태극기40개가 게양되고, 시의회 건물 전면에 ‘제73주년 광복절 기념, 울산이 함께합니다’란 문구가 적힌 대형 현수막이 게시된다.
 
광복절 당일에는 구·군별로 태극기 게양 시범아파트를 1개소씩 선정해 시 전체 5개소 1500여 세대가 ‘태극기 달기 운동’에 함께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해 나선다. 구·군별 1개소씩 태극기 상시게양 거리도 연중 운영된다.

오는 15일까지는 지역 방송매체와 SNS(울산누리), 각종 전광판(문자, 대기환경수준 등)을 활용한 태극기 달기 홍보가 실시되고, 14일부터 15일까지 2일간 시내버스 내 태극기 달기 운동 안내방송도 송출된다.

새마을협의회, 통장회 등 민간단체를 통해 캠페인, 전단지 배부 등 홍보활동이 적극 추진된다.

이형우 울산시 총무 과장은 “제73주년 광복절을 맞아 시민의 작은 마음이 모여 울산이 처한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울산, 희망찬 울산을 만들어 나가고자 하는 마음에서 범시민 ‘태극기 달기 운동’을 전개한다”며 “시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태극기는 시, 구·군, 읍·면·동 민원실에 운영중인 태극기 판매소나 인터넷에서 구입할 수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