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맹정호 서산시장, 광복절 맞아 독립유공자 유족 위문

  • 2018-08-11 07:49
  • 아시아뉴스통신=박상록 기자
자료사진 (사진제공=서산시청)

맹정호 서산시장은 제73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서산시에 거주하는 독립유공자 유족을 방문, 감사의 말과 함께 위문품을 전달했다.

11일 시에 따르면 맹 시장은 전날 허주경 독립유공자의 손자 허한중씨(78,읍내동) 집을 방문해 가족들의 삶의 애환을 경청하고 유공자의 거룩한 희생과 헌신에 존경의 마음을 표했다.

허씨의 조부인 허주경 애국지사는 중국 젠다오 지역과 함경북도 회령군 일대에서 항일투쟁을 펼쳤으며 1920년 일본군에 의해 피살되어 순국했다.

정부는 1991년 고인의 공적을 기려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했다.

맹 시장은 “독립유공자분들의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존재하고 있다”며 “독립유공자 유족에 대한 사회적 예우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는 맹 시장의 위문을 시작으로 광복절 전날까지 지역에 거주하는 유족 18가정을 각 읍.면.동장이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할 예정이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