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울산중구의회, '울산고 송정지구 이전 반대 결의안' 채택

이명녀 의원 "울산교육청 일방적 울산고 이전 승인 결정, 반드시 철회돼야"

  • 2018-09-20 17:42
  • 아시아뉴스통신=안홍균 기자
울산중구의회 본회의 진행 모습.(사진제공=울산중구의회)


울산중구의회가 20일 '울산고등학교 북구 송정지구 이전 반대 결의안'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결의안은 이날 열린 중구의회 '제1차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이명녀 의원이 대표 발의하고, 의원 만장일치로 통과됐다.


이 의원은 "중구 주민이 원하지 않는 울산교육청의 일방적인 울산고 이전 승인 결정은 반드시 철회돼야 한다"며 "협의체를 구성하고 울산고 이전 공론화 과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중구의회는 결의안을 울산교육청과 울산고 학교법인 창강학원 등에 전달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1954년 4월 중구 복산2동에 개교한 울산고는 중구의 학생수 감소로 학생 수급에 차질이 우려된다는 이유로 지난 6월에 오는 2021년까지 북구 송정지구로 학교를 이전하는 내용의 '위치변경 승인 신청'을 시교육청에 냈으며, 시교육청은 최근 이를 승인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