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부평구, 당정협의회에서 지역 현안 해결 협조 요청

  • 2018-10-10 18:05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10일 자유한국당-부평구 당정협의회(사진제공=부평구청)

인천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여야 당정협의회를 잇따라 개최하며 지역 현안 해결에 힘을 모아줄 것을 요청했다.

구는 10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자유한국당과 당정협의회를 개최했다. 협의회에는 자유한국당 소속 부평구의원과 당직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구는 부평미군기지 오수정화조 부지 조기 반환과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국비 지원을 위해 당 차원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지난 5일 더불어민주당-부평구 당정협의회(사진제공=부평구청)

또 ▶부평3동 767-1번지 일원 도로 개설 ▶부평남부체육센터 건립 ▶맑은내공원조성 ▶삼산해돋이 공영주차장 증축 등 2019년 주요 사업에 대한 국·시비 확보를 위해 힘을 보태달라고 건의했다.

앞서 구는 지난 5일 더불어민주당과 가진 당정협의회에서도 지역 현안을 설명하며 구가 추진하는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협력을 요청했다.

차준택 구청장은 “지역 현안을 해결하고 국·시비를 적기에 확보하려면 당정과의 협력이 중요하다”며 “구민이 행복한 부평을 만들기 위해 여야를 가리지 않고 대화하며 발전적인 관계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속보